Modify Delete Write Reply PrevNextList

  [기사] 성치걸을 이끌고 홍보에 나서다(2006/07/17-sina) 게시물 포워드 프린트 형식 
작성일: 2006/07/19, 23:13:50
작성자: 박소현

▶ 2006년 7월 17일 新浪娛樂(출처 : ent.sina.com.cn)

▣ 주성치 성치걸을 이끌고 홍보에 나서다

7월 17일 오후, 주성치는 ‘성치걸’ 장우기와 함께 광주에 와서 환타의 홍보 행사에 참석하였다. 주성치의 새 영화가 다음 달, 영파에서 크랭크 인한다. 이 때문에 인터뷰 시간에 영화의 줄거리와 등장인물의 성격 등에 관해 관심이 집중되었다. 각 기자들의 정탐 질문에 주성치도 현묘한 기술로 답변을 하였다. 그는 너무 많은 것을 밝히길 원치 않았으며, 영화에서 맡게 될 배역에 관한 질문을 하자, 주성치는 자신의 ‘모레이터우’적인 유모 기질을 발휘하여, “지구인입니다.”라고 짧은 한 마디로 답변을 해, 인터뷰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성치걸’의 배역에 대해서도, 주성치는 역시나 “지구인입니다.”라는 답변만을 하였다.

언론에서는 주성치의 새 영화의 제목이 <長江七號>니 <외계인>이라며 의견이 분분한데, 도대체 어떤 제목인지를 묻자, 주성치는 자신도 잘 모른다고 답하였다. 이 영화의 제목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으며, 이후에 또 다른 제목이 나타날지 모른다고 하였다. 이 영화에 어떤 코믹적 요소가 가미될 지를 묻자, 아직 시나리오가 완성이 안 되었는지 주성치는 많은 말을 하길 원치 않았다. 그는 “아직 정확하지 않습니다. 최선을 다하겠죠. 사실 매 편의 영화마다 새로운 요소가 들어가길 바랍니다. 새 영화는 SF적 요소가 많이 들어가 있을 겁니다. 그리고 외계인도 나올 것이고요. 영화 소재가 신선감을 줄 것을 확신합니다.”라고 대답하였다.

영화 준비 기간에 주성치는 ‘성치걸’을 선정하는 데에 많은 시간을 투자하였다. 왜 성치걸로 장우기를 선택했는지에 대한 질문에, 주성치는 장우기의 첫 인상이 매우 패기가 있어 보였고, 또 그녀가 춤을 아주 잘 춘다고 대답하였다. 또, 자신은 춤 잘 추는 여성을 좋아한다고 덧붙였다. 새 영화에서의 ‘성치걸’의 비중에 대하여, 주성치는 그녀의 연기를 봐야만 하겠지만, 그녀의 연기가 좋으면, 더 많이 출연하게 될 것이라고 말하였다. 비록 신인이지만, ‘성치걸’ 장우기는 주성치와 함께 한 인터뷰에서 아주 총명한 기질을 발휘하였다. 영화에서 기계인간을 맡게 되었는데, <2046>에서의 왕비의 연기를 참고할 것인지를 묻자, 그녀는 자신의 극중 배역을 아직은 잘 모른다며, 기계인간역할 인지는 잘 모르지만, 반드시 열심히 배워서 좋은 연기를 선보이겠다고 하였다. 최근 언론들이 보도한 ‘무리한 다이어트’에 대하여, 장우기는 “다이어트는 주성치가 요구한 것이 아닙니다. 제 스스로가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서였어요. 그리고 사실 겨우 2-3kg 뺐습니다. 신문보도에서처럼 그렇게 과장되지는 않았어요.”라고 대답하였다.

-------------------------------------------------------------------------------------------------

♣ 번역 : 박소현(xingchi@hanmail.net) ♣

2006/07/19, 23:13:50  1999번 읽음  
▲ [기사] 호화주택을 팔아 3천만을 벌다(2006/08/04-sina)
▼ [기사] 새영화<長江七號> 다음 달 크랭크 인(2006/07/13,15-sina)


Admin Menu 게시물:1194, 쪽번호:2/40 오늘:0 
체크-선택보기 번호 제목 이름   등록날짜 조회
  1164   [기사] 어머니 주성치가 15억 자산가라는 것을 부인하다(2007/01/03-명보) 박소현    2007/01/21  5124 
  1163   [기사] 주성치, 우문봉 서로 흩어지다(2006/12/28-동방) 박소현    2007/01/21  5525 
  1162   [기사] <장강7호> 삽입곡 <뽀로뽀로미> 공개되다(2006/12/13-sina) 박소현    2007/01/21  5253 
  1161   [기사] 주성치의 <장강7호> 촬영을 끝내다(2006/11/28-sina) 박소현    2007/01/21  4969 
  1160   [기사] 할인택시를 타고 집으로 돌아가다(2006/11/18-성도) 박소현    2007/01/21  4566 
  1159   [기사] <장강7호> 예정 일자를 앞당겨 크랭크 업(2006/11/16-동방) 박소현    2007/01/21  4618 
  1158   [기사] <장강7호> 줄거리 여전히 수수께끼(2006/11/15-sina) 박소현    2007/01/21  4638 
  1157   [기사] 새 영화에서 여성소재에 관심을 갖다(2006/11/14-sina) 박소현    2007/01/21  4496 
  1156   [기사] 주성치 극중에서 순직하다(2006/11/13-sina) 박소현    2006/12/05  5319 
  1155   [기사] 주성치 다시 불을 지피다(2006/11/10-동방) 박소현    2006/12/03  4767 
  1154   [기사] 망가진 자전거를 타고 외계인을 만나다(2006/11/08-sina) 박소현    2006/12/03  4885 
  1153   [기사] 장우기를 위해 새 영화를 구상하다(2006/10/26-sina) 박소현    2006/12/03  4823 
  1152   [잡지] 세 줄의 안전띠로 목숨을 보호하다(2006/10/12-남도주간) 박소현    2006/12/03  4713 
  1151   [기사] <장강7호>를 위해 11층에서 떨어지다(2006/10/09-sina) 박소현    2006/12/03  4562 
  1150   [잡지] 주성치 또 다른 대작을 만든다(2006/09/28-남도주간) 박소현    2006/12/03  4860 
  1149   [기사] 주성치 <장강7호>촬영에 열중하다(2006/09/25-sina) 박소현    2006/12/01  4643 
  1148   [기사] 주성치 허름한 모습으로 영파 거리에 나타나다(2006/09/25-sina) 박소현    2006/12/01  4861 
  1147   [기사] 촬영 현장에서 신출귀몰하다(2006/09/25-sina) 박소현    2006/11/30  4698 
  1146   [기사] <장강7호>에서의 캐릭터 농부같다(2006/09/24-sina) 박소현    2006/11/30  4801 
  1145   [기사] 장우기 쌍꺼풀수술을 해 주성치를 화나게 만들다(2006/09/21-명보) 박소현    2006/10/23  5890 
  1144   [기사] 풍덕륜 새 영화에 대한 계획을 발표하다(2006/09/20-sina) 박소현    2006/10/23  3255 
  1143   [기사] 상반신을 드러내놓고 영화를 촬영하다(2006/09/05-sina) 박소현    2006/09/27  2679 
  1142   [기사] 주성치 SF,희극, 드라마로 스타일을 잡다(2006/08/25-sina) 박소현    2006/08/27  1636 
  1141   [기사] 주성치의 <장강7호> 곧 크랭크 인(2006/08/25-sina) 박소현    2006/08/27  2074 
  1140   [기사] 주성치 새 영화에서 아빠를 맡다(2006/08/21-sina) 박소현    2006/08/26  1815 
  1139   [기사] <長江7號> 월말에 크랭크 인(2006/08/20-sina) 박소현    2006/08/26  1701 
  1138   [기사] <長江7호> 갑자기 ‘1호’로 바뀌다(2006/08/09-sina) 박소현    2006/08/13  1535 
  1137   [기사] 영파에서 새 영화를 위한 사전답사를 하다(2006/08/08-sina) 박소현    2006/08/10  1309 
  1136   [기사] 호화주택을 팔아 3천만을 벌다(2006/08/04-sina) 박소현    2006/08/10  1459 
  1135   [기사] 성치걸을 이끌고 홍보에 나서다(2006/07/17-sina) 박소현    2006/07/19  1999 
[1][2][3][4][5][6][7][8][9][10]...[NEXT][40]

 
PrevNextWrite Reload

EZBoard by EZNE.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