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dify Delete Write Reply PrevNextList

  [기사] <장강7호>에서의 캐릭터 농부같다(2006/09/24-sina) 게시물 포워드 프린트 형식 
작성일: 2006/11/30, 21:05:58
수정일: 2006/11/30, 21:10:15
작성자: 박소현

▶ 2006년 9월 24일 中國電影報道(출처 : ent.sina.com.cn)

▣ 주성치 <장강7호>에서의 캐릭터 농부같다

주성치의 새 영화 <장강7호>는 8월 말부터 절강성 영파에서 촬영을 시작한 이래, 언론 매체의 취재는 일절 거절하고 있다. 제작진들의 엄밀한 비밀 엄수로 주성치가 영화에서 어떤 캐릭터인지를 포함하여 영화의 줄거리 등등, 영화팬들이 몹시 알고 싶어하는 내용들이 지금까지 공개되고 있지 않다. 그러나 일전에 우리 ‘中國電影報道’의 기자가 마침내 <장강7호>의 독점 취재 기회를 얻었다. <장강7호>의 신비감도 우리가 처음으로 공개한다.

- 주성치 농부같다

동향인인 주성치를 보기 위해 열정적인 영파 영화팬들은 취재 당일 날도 촬영 현장을 겹겹이 둘러쌓다. 멀리 촬영장에서 십 여 미터 떨어진 곳에서도 적지 않은 팬들이 넋을 잃고 구경을 하고 있었다. 촬영 당일 날, 제작진들은 삼십 여 명의 보안요원들과 경찰들을 불러 질서 유지를 맡겼지만, 벌떼처럼 몰려드는 팬들의 열정을 막기가 어려웠다.

겹겹이 둘러싼 팬들의 장벽을 넘어서서야 기자는 드디어 리허설을 하고 있는 주성치를 보게 되었다. 아주 낡은 신발에, 아주 오랫동안 빨지 않았을 것 같은 짙은 남색의 멜빵바지, 여기에 구깃구깃한 잿빛 양복 자켓, 그리고 수염과 머리카락이 온통 희끗희끗한 주성치를 드디어 보게 되었다. 주성치의 이 모습은 돌아갈 집도 절도 없이 도시의 거리를 유랑하는 농민의 모습이었다. 이전의 과장된 표정도 없었고, 이전의 장난끼 섞인 동작도 없었다. 주성치의 이 캐릭터는 삶의 온갖 고초를 모두 겪은 그런 캐릭터였다.

- 여자아이가 아들 역을 대신하다

주성치와 마찬가지로 처음 모습을 드러낸 것은 영화에서 주성치의 아들 역을 맡은 아역 배우의 모습이었다. 가난한 아빠를 둔 아들의 옷차림은 이해하기 어렵지 않았다. 찢어진 가죽 신발을 신고 있는 모습이 유달리 눈에 띄었다. 꼬마 주성치가 매우 활동적이고 장난이 심하다고 해서 남자아이라고 생각하면 안 된다. 영화 속에서 주성치의 아들 역을 맡은 이 어린이는 여자 아이가 대신 그 역할을 소화하고 있다. 자세히 살펴보면 짧게 자른 머리의 그녀가 영화 속에서 아빠인 주성치와 얼마나 닮았을까? 그들은 외모 뿐 만이 아니라 영리하고 약삭빠른 성격조차 꼭 닮았다.

- 더 이상 ‘모레이터우’는 없다, 이제는 부자간의 정을 이야기하다

촬영 현장에서 기자는 <장강7호>의 줄거리에 대해 초보적인 지식을 얻을 수 있었다. 알고 보니, 주성치가 연기하는 이 찢어지게 가난한 아빠는 장난감을 가지고 싶어 하는 아들을 위하여 돈도 없이 백화점에 들어가게 된다. 결국 그는 쓰레기통에서 다른 사람이 버린 장난감을 줍게 되고, 뜻밖에도 그 물건은 우주에서 온 것이었다. 그 때부터 이 부자의 생활은 이전과 크게 달라지게 된다. 영화 전편의 이야기는 SF적인 요소를 갖추고 있지만, 중요하게 묘사하는 것은 오히려 부자간의 따뜻한 정이다.

----------------------------------------------------------------------------------------------------
♣ 번역 : Sungchi.Net 박소현(xingchi@hanmail.net) ♣

2006/11/30, 21:10:15  4801번 읽음  
▲ [기사] 촬영 현장에서 신출귀몰하다(2006/09/25-sina)
▼ [기사] 장우기 쌍꺼풀수술을 해 주성치를 화나게 만들다(2006/09/21-명보)


Admin Menu 게시물:1194, 쪽번호:2/40 오늘:1 
체크-선택보기 번호 제목 이름   등록날짜 조회
  1164   [기사] 어머니 주성치가 15억 자산가라는 것을 부인하다(2007/01/03-명보) 박소현    2007/01/21  5127 
  1163   [기사] 주성치, 우문봉 서로 흩어지다(2006/12/28-동방) 박소현    2007/01/21  5526 
  1162   [기사] <장강7호> 삽입곡 <뽀로뽀로미> 공개되다(2006/12/13-sina) 박소현    2007/01/21  5254 
  1161   [기사] 주성치의 <장강7호> 촬영을 끝내다(2006/11/28-sina) 박소현    2007/01/21  4970 
  1160   [기사] 할인택시를 타고 집으로 돌아가다(2006/11/18-성도) 박소현    2007/01/21  4566 
  1159   [기사] <장강7호> 예정 일자를 앞당겨 크랭크 업(2006/11/16-동방) 박소현    2007/01/21  4619 
  1158   [기사] <장강7호> 줄거리 여전히 수수께끼(2006/11/15-sina) 박소현    2007/01/21  4639 
  1157   [기사] 새 영화에서 여성소재에 관심을 갖다(2006/11/14-sina) 박소현    2007/01/21  4497 
  1156   [기사] 주성치 극중에서 순직하다(2006/11/13-sina) 박소현    2006/12/05  5319 
  1155   [기사] 주성치 다시 불을 지피다(2006/11/10-동방) 박소현    2006/12/03  4768 
  1154   [기사] 망가진 자전거를 타고 외계인을 만나다(2006/11/08-sina) 박소현    2006/12/03  4885 
  1153   [기사] 장우기를 위해 새 영화를 구상하다(2006/10/26-sina) 박소현    2006/12/03  4824 
  1152   [잡지] 세 줄의 안전띠로 목숨을 보호하다(2006/10/12-남도주간) 박소현    2006/12/03  4713 
  1151   [기사] <장강7호>를 위해 11층에서 떨어지다(2006/10/09-sina) 박소현    2006/12/03  4563 
  1150   [잡지] 주성치 또 다른 대작을 만든다(2006/09/28-남도주간) 박소현    2006/12/03  4860 
  1149   [기사] 주성치 <장강7호>촬영에 열중하다(2006/09/25-sina) 박소현    2006/12/01  4643 
  1148   [기사] 주성치 허름한 모습으로 영파 거리에 나타나다(2006/09/25-sina) 박소현    2006/12/01  4861 
  1147   [기사] 촬영 현장에서 신출귀몰하다(2006/09/25-sina) 박소현    2006/11/30  4698 
  1146   [기사] <장강7호>에서의 캐릭터 농부같다(2006/09/24-sina) 박소현    2006/11/30  4801 
  1145   [기사] 장우기 쌍꺼풀수술을 해 주성치를 화나게 만들다(2006/09/21-명보) 박소현    2006/10/23  5890 
  1144   [기사] 풍덕륜 새 영화에 대한 계획을 발표하다(2006/09/20-sina) 박소현    2006/10/23  3255 
  1143   [기사] 상반신을 드러내놓고 영화를 촬영하다(2006/09/05-sina) 박소현    2006/09/27  2681 
  1142   [기사] 주성치 SF,희극, 드라마로 스타일을 잡다(2006/08/25-sina) 박소현    2006/08/27  1637 
  1141   [기사] 주성치의 <장강7호> 곧 크랭크 인(2006/08/25-sina) 박소현    2006/08/27  2074 
  1140   [기사] 주성치 새 영화에서 아빠를 맡다(2006/08/21-sina) 박소현    2006/08/26  1816 
  1139   [기사] <長江7號> 월말에 크랭크 인(2006/08/20-sina) 박소현    2006/08/26  1701 
  1138   [기사] <長江7호> 갑자기 ‘1호’로 바뀌다(2006/08/09-sina) 박소현    2006/08/13  1536 
  1137   [기사] 영파에서 새 영화를 위한 사전답사를 하다(2006/08/08-sina) 박소현    2006/08/10  1309 
  1136   [기사] 호화주택을 팔아 3천만을 벌다(2006/08/04-sina) 박소현    2006/08/10  1460 
  1135   [기사] 성치걸을 이끌고 홍보에 나서다(2006/07/17-sina) 박소현    2006/07/19  2000 
[1][2][3][4][5][6][7][8][9][10]...[NEXT][40]

 
PrevNextWrite Reload

EZBoard by EZNE.NET